법구경 인연담
가격문의(상세정보 참조)


지은이(옮긴이)  
정태혁 지음
카테고리
종교/신화/철학
펴낸날
2007.08.31
쪽수
448p
가격
12,800원



가까이할 것을 가까이하고
멀리할 것을 멀리해서
올바른 견해를 가진 자들은
진리의 언덕으로 가나니

마음이 흔들릴 때마다 곁에 두고 읽는 진리의 말씀

 법구경은 ‘진리의 말씀’이라는 뜻으로, 너무나 잘 알려져 있는 부처님의 금언집이다. 법구경은 지역에 따라 서로 다른 판본이 여럿 전해지는데, 그간 우리나라에서 널리 읽힌 책들은 대부분이 게송만을 모으고 주해를 단 것들이어서 부처님의 말씀을 온전히 음미하기에는 아쉬운 점이 있었다. 이 책은 팔리어 판본을 기준으로 삼고 《출요경》《법구비유경》 등을 참고하여 법구경의 게송과 그에 얽힌 재미난 일화들을 빠짐없이 소개하고 있으므로, 불자는 물론 일반 대중들이 생활 속에서 마음이 흔들릴 때마다 꺼내 읽기에 더없이 좋은 의지처이자 안식처가 되어줄 것이다.


본문 미리 읽기

***
코삼비라는 도시에서 아주 사소한 일로 몇몇 수행승들끼리 다투는 불미스러운 일이 있었다. 그때 붓다는 그들을 꾸짖으며 이렇게 말씀하셨다.

다른 이의 허물만을 꾸짖지 말고
 힘써 내 몸을 되살펴보라.
이와 같이 깊이 깨닫는 자만이
 영원히 다툼에서 벗어나리라.

 ***
붓다가 병든 수행승을 위해서 그 시중을 들어주었다. 붓다는 스스로 악취나는 병자의 몸을 더운 물로 씻어주고 숙소로 돌아와 자리에 앉아 설법하셨다. 붓다는 몸의 무상함에 대해서 이와 같이 말씀하셨다.

아, 이 몸은 머지않아
 다시 흙으로 돌아가리라.
의식은 사라지고 육신은 버려진다.
마치 쓸모없는 나무조각처럼.

 ***
어느 남자의 첫 번째 부인이 두 번째 부인을 무척이나 시기한 나머지 그녀에게 큰 해를 입히고 말았다. 그러나 두 번째 부인은 “당신이 세존께 가서 진심으로 잘못을 빈다면 내 모든 것을 용서하지요”라고 말하였다. 첫 번째 부인은 그대로 실천하였다. 이에 붓다는 이와 같이 말씀하셨다.

노하지 않음으로 노여움을 이기고
 착함으로 악함으로 이기고
 주는 것으로 인색함을 이기고
 진실로 거짓을 이겨야 한다.


차례

일러두기

1. 쌍서품(雙敍品)
2. 방일품(放逸品)
3. 심의품(心意品)
4. 화향품(華香品)
5. 우암품(愚闇品)
6. 현철품(賢哲品)
7. 아라한품(阿羅漢品)
8. 술천품(述千品)
9. 악행품(惡行品)
10. 도장품(刀杖品)
11. 노모품(老?品)
12. 기신품(己身品)
13. 세속품(世俗品)
14. 불타품(佛陀品)
15. 안락품(安樂品)
16. 애호품(愛好品)
17. 분노품(忿怒品)
18. 진구품(塵垢品)
19. 주법품(住法品)
20. 도행품(道行品)
21. 광연품(廣衍品)
22. 지옥품(地獄品)
23. 상유품(象喩品)
24. 애욕품(愛慾品)
25. 비구품(比丘品)
26. 바라문품(婆羅門品)

미주
 팔리어/한자 원문


지은이 향운香雲 정태혁
철학박사로, 1922년 경기도 파주에서 태어나 1943년 월정사에서 지암 이종욱 스님의 도제로 득도하고,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도쿄대학 대학원을 거쳐 오타니대학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인도철학과 교수로 있다가 1987년에 정년퇴직하였으며, 동국대학교 명예교수, 동방 불교대학 학장, 한국요가학회?한국정토학회 회장, 한국요가-아유르베다학회 회장, 한국요가문화협회 구루, 사회복지법인 연꽃마을 노인문제연구소 소장 등을 역임하였다. 1987년 국민훈장 모란장을 받았다. 지은 책으로는 《인도철학》《인도종교 철학사》《밀교의 세계》《금강대승밀교총설》《붓다의 호흡과 명상》《명상의 세계》《극락세계 가고 싶어라》《불교와 기독교》《종교와 공산주의》《살아있는 나와 살아있는 신》《요가의 원리와 수행법》《요가의 복음》《요가의 신비》《요가 수트라》《인도철학과 불교의 실천사상》《요가 우파니샤드》《요가학 개론》《실버 요가》 등 30여 권이 있다.